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서브메뉴

본문내용

HOME > 고객센터 > 보도자료

프린트버튼

프린트

보도자료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도자비엔날레 국제공모전 대상에 ‘튜브 조형물’선정
next 판교에서 여주까지 경강선 타고 떠나요! 도자여행 참가자 모집 2017-04-12
prev 전 세계 도자예술을 한자리에! 제9회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D-15 2017-04-07
작성자 보도자료관리자 등록일 2017-04-10
첨부파일 0410_도자비엔날레 국제공모전 대상에 ‘튜브 조형물’선정.hwp
한국도자재단은 ‘2017 제9회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 국제공모전 최종 심사 결과, 노르웨이 작가 토비온 크바스보(Torbjoern Kvasbo)의 ‘튜브 조형물(Tube Sculpture)’을 대상으로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6개국 11명의 전문가로 구성된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국제 심사위원단은  76개국 1,497명 작가의 작품 2,470점 가운데 대상작을 비롯해 총 10점의 수상작을 최종 선정했다.

올해 대상으로 선정된 ‘튜브 조형물’은 노란 튜브를 겹겹이 쌓아 만든 작품으로, 노란색은 살아있음을, 튜브는 의사소통을 상징한다고 작가는 설명했다.

심사위원들은 “이 작품은 ‘개념과 기술이 조화를 이룬 작품’으로, 작가는 숙련된 장인이기도 하면서 조그만 것에 연연하지 않는, 도공을 뛰어넘는 훌륭한 기술을 가지고 있다”며 “실험적이고 조형적인 서구 도예의 경향을 대변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이번 국제공모전에는 1년가량 도예를 배운 비(非) 도예전공자가 ‘금상’을 수상해 화제를 모았다. 금상에 선정된 ‘백색음유’의 조원재 작가는 예술경영을 전공하고 서울대학교 평생교육원에서 1년간 도예를 배운 신진작가다.

심사위원들은 백색음유에 대해 “백자 전통과 기법을 활용해 백자의 형태미와 백색 미학의 극치를 보여준 수작”이라며 “순수하고 강인한 백자의 뿌리 깊은 전통, 변치 않는 백색을 강조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대상수상자에는 상금 5천만 원과 함께 4월 22일부터 5월 28일까지 진행되는 ‘제9회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에 개인전을 열 수 있는 특전이 주어진다. 금상에는 2천만 원, 은상에게는 1천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한국도자재단은 오는 4월 21일 이천 세라피아에서 ‘국제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하고 대상과 금상을 비롯한 은상, 동상, 특별상 등 선정된 10점의 작품을 시상할 계획이다. 수상작들은 비엔날레 기간 동안 이천 세계도자센터에서 전시된다.

심사위원장을 맡은 김홍희 전 서울시립미술관장은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는 세계 도자예술의 현황과 도자 문화 이슈들을 검토하고 미래 방향을 가늠해보는 자리”라며 “도예 발전의 기폭제가 되고 있으며, 세계도예작가들의 전폭적인 참여 속에 도자예술의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제9회 경기세계도자비엔날레’는 ‘광주 곤지암도자공원’, ‘이천 세라피아’, ‘여주 도자세상’에서 동시 개최된다.

광주에서는 ‘삶을 돌아보다’라는 주제로 유물 중심의 도자를, 이천에서는 ‘삶을 말하다’를 주제로 현대 도자를, 여주에서는 ‘삶을 기리다’를 주제로 골호(유골함)가 전시될 예정이다.
 
페이스북 페이스북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목록

빠른서비스

위로올라가기

  • 방문자 :
한국도자재단소개조직도&연락처
  • 개인정보처리방침
  • 채용공고
  • 행정정보공개
  • 클린센터
  • 찾아오시는길
(12805) 경기도 광주시 곤지암읍 경충대로 727 전화 031-631-6501(이천), 031-799-1500(광주), 031-884-8644(여주) 상호: (재)한국도자재단 | 대표자 : 이완희 | 사업자등록번호 : 124-82-09905

Copyright @ 2011 by KOCEF. All right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

트위터페이스북 티스토리유투브 or코드
Secure_Seal